메뉴 건너뛰기

atheism.kr

가입했습니다. 반가워요

Eugene_axe 2017.12.13 10:36 조회 수 : 97

20살 대학생입니다.
과학을 적극적으로 가르치신 부모님 덕에 미취학 아동 시절에 진화론을 접해 초등학생 시절부터 무신론자였고 지금까지 그렇게 살아왔네요.

그리고 이제 무신론자로써 무언가를 해야겠다고 생각해 가입하게 되었습니다. 행동하는 무신론자로써 종교가 짓밟은 인권 회복을 위해 힘쓰고 싶습니다. 잘 부탁드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648 리뉴얼이 멋있네요 이상욱 2018.02.13 181
8647 이번 개편 마음에 듭니다. ^^ [1] 비만좀비 2018.02.13 164
8646 스티븐 호킹과 리처드 도킨스 [1] Kimdc1001김 2018.02.06 265
8645 사이트 디자인이 변경되었네요. 오현세 2018.02.05 99
8644 종교계의 압박과 행동하는 무신론자에 대하여 [5] Eugene_axe 2017.12.17 194
» 가입했습니다. 반가워요 [3] Eugene_axe 2017.12.13 97
8642 낙태논쟁에 관하여, 몇몇 아쉬운 논리들 [1] 날개4호 2017.12.10 108
8641 카톨릭의 쩌는 성차별 [3] atface 2017.12.04 185
8640 어린이 위인전의 해악 [3] atface 2017.12.02 68
8639 오랜만에 왔다갑니다. [2] 테스라 2017.11.23 78
8638 ‘인공지능 신’ 섬기는 교회 탄생 [1] 스며들다 2017.11.20 104
8637 내가 개신교인분들에게 묻고 싶은 점들 [2] 스며들다 2017.11.10 121
8636 [탐사플러스] 임시직 목사 세워 '징검다리 세습'…꼼수 난무 [3] 스며들다 2017.11.07 57
8635 현재 사우디에서 일어나고 있는 글을 보면서 못마땅한이 들더군요. [4] 오베론 2017.11.07 77
8634 “영혼”과 "태초"의 개념을 생각하며... [1] 스누피노자 2017.11.02 61
8633 삶은 포기의 연속이다.그리고 그것은 고통스럽다. [1] 스며들다 2017.10.27 83
8632 점점 더 강력해지는 인공지능 [5] file 스며들다 2017.10.23 86
8631 며칠전 동네 산책 중에 동네교회에서 나온 아줌마들한테 커피를 한잔 얻어먹었습니다. [9] 에치고의용 2017.10.16 125
8630 입사 서류에 무신론자임을 표현하시나요? [6] 이상욱 2017.10.10 111
8629 확률에 대해 괜찮았던 책. [3] Ankaa 2017.09.24 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