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theism.kr

[re] CD의 목사 설교가 아름답군요.

놓아라 2012.10.18 09:54 조회 수 : 72








http://www.btnnews.tv/news/view.asp?idx=23347&msection=1&ssection=2
"아무리 선하게 살아도, 안 믿으면 지옥간다”

선교CD “부처ㆍ마호메트도 지옥에 있다”


서울 강남 봉은사에서 선교CD를 ‘불경’을 위장해 배포해 파문이 일고 있는 가운데, 그 내용 가운데 타 종교 자체를 부정하는 것들이 포함돼 더 큰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4일 봉은사 진여문 앞과 경내에서 불자들에게 배포된 ‘부처님 계신 곳 좋은 만남’ 제목의 CD의 내용은 신성동 목사가 ‘내가 본 지옥과 천국’을 주제로 처음 간증집회를 가진 내용을 담고 있다.

신성동 목사는 “전도도 하고 선교도 해야겠는데, 가장 중심적인 내용이 무엇인가를 고민했다. 지옥을 이야기해도 믿지 않으니 직접 보게 해달라고 기도했다”면서 “8일 동안 매일같이 환상을 봤다. 바로 지옥과 천국이었고 그 내용을 <내가 본 지옥과 천국>으로 펴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지옥을 ‘3층으로 돼 있으며, 각 층마다 동ㆍ서ㆍ남ㆍ북의 방별로 비슷한 죄목의 사람들이 모여있다’고 묘사하고 “아무리 선하게 살아도 예수를 믿지 않은 사람들도 지옥에 간다. 그것을 이야기하고 싶다. 부모나 친척들에게 전도하라. 나중에 후회하지 말고”라며 “죄송하지만 석가모니도 있고, 마호메트도 있으며, 공자님도 지옥에 있었다.

유명한 스님 등 소위 도를 닦았던 성직자들도 많이 있다. 종교를 이용해 많은 사람들을 착취하고 존경을 받은 교황과 신부, 승려, 어떤 목사들도 있었다. 모두 이마와 오른손에 ‘666’이 선명했다”고 주장했다.

‘666’은 ‘요한계시록’에 언급되는 숫자로, 기독교에서는 ‘예수의 적’, ‘악마의 숫자’ 등으로 인식된다.

그 다음 천국을 언급하며 “가장 영광스러운 자리에는 바울과 베드로 등 예수의 12제자와 순교한 사람들이 있다. 그 다음에 선교자나 목회자가 아닌 전도와 선교를 제일 많이 한 사람들이 있었다”며 “은퇴 후 몇 번 선교사로 파송했으면 한다는 제안을 거절했지만, 직접 천국과 지옥을 경험하고 며칠 뒤 인도에 선교사로 떠났다”고 설명했다.

그는 자신이 간증집회를 가진 데 대해 “신학을 오랫동안 가르쳤던 사람이 환상을 보고, 간증을 한다고 하면 이상하게 생각할 것이다. 가능하면 안하려 했다”면서 “누구나 죽는다. 하지만 이 간증을 통해 여러분들의 생사관이 분명해지고, 하나님의 영광을 살겠다는 결심을 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히고 있다.

신성동 목사는 “천국을 가보니 교인이 전도를 해서 새롭게 신자를 만드는 것을 하나님이 가장 기뻐한다”면서 “하루하루 종말론적 각오로 세상을 살며 하나님이 이 땅에 보낸 목적을 이뤄야 한다. 찬양하며 전도하라”고 주문하며 설교를 마무리하고 있다.

이 CD는 총 52분 49초로, 32분여의 신 목사 설교와 20분 가량의 찬송음악으로 구성됐다.

이번 사건은 이날 CD를 받은 불자가 차로 이동 중 듣다 놀라 봉은사 종무소에 제보하면서 알려졌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69 invictus 라는 시인데요.... [3] lavieenrose 2012.10.21 70
5968 휴 기분좋은 외출,,이네요 잘들 있으시나요? [3] 레종데르뜨 2012.10.21 56
5967 낙태 반대... [10] michiru 2012.10.20 178
5966 [re] 댓글로 달려고 했는데 안달려서... [1] lavieenrose 2012.10.20 79
5965 ‘배 갈린’ 채 한 손에 칼 든 임신부 동상 ‘논란’ [4] michiru 2012.10.19 106
5964 그 분을 만나고 왔습니다. [18] hamnaya 2012.10.19 163
5963 신 '있는' 사회의 문란함... [3] michiru 2012.10.19 83
5962 과학은 없다 [3] michiru 2012.10.19 82
5961 어떤 소개팅 이야기 [7] 에치고의용 2012.10.19 115
5960 설문조사 전도 보신 적 있나요? [3] Doombine 2012.10.19 64
5959 다니다가 마음에 와닿아서 퍼왔어요 ㅋㅋㅋ [13] file lavieenrose 2012.10.18 111
5958 학교 전도질 [16] 파랑돌 2012.10.18 140
5957 외로움은 본능일까요, 아니면 후천적 학습에 의해 생겨나는 감정일까요? [25] 에치고의용 2012.10.18 125
5956 소위 말하는 이단이나 사이비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9] lavieenrose 2012.10.18 82
5955 야누스 목사님. [1] 놓아라 2012.10.18 64
5954 의문의 인물:'부처님 좋은 말씀을..훼이크다 병X들아!!' [11] PostHuman 2012.10.17 125
» [re] CD의 목사 설교가 아름답군요. [5] 놓아라 2012.10.18 72
5952 이집트 무신론자 모임 지지하시는 분 있으신가요? [3] 네빌군 2012.10.17 77
5951 새벽에 축구를 보다가... [5] michiru 2012.10.17 53
5950 마칭밴드 영상 [3] 찻주전자 2012.10.17 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