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theism.kr

고백합니다. 그리고 사죄드립니다.

Nonsense 2012.04.12 12:16 조회 수 : 214

이글은 스스로의 다짐을 위해 쓰여진 글입니다.

 

고백 합니다.

저는 과학적으로 논리적로 검증되지 않은 어떠한 이론적 사상에 심취해있었음을 고백합니다. 

 

저는 몇달동안 "돈은 없어져야한다, 정치는 필요없다, 우리는 모두 본질적으로 하나다" 와 같은 발언을 해왔습니다.

 

 또 음모론에 심취해있었습니다. "우리는 세뇌되었다, 정부의 음모이다, 우리는 조작된다.." ...

 

이제 검증되지않은 그 어떠한것도 저는 믿지 않기로 했습니다.

 

저는 정말 '시대정신 운동' 단체와 '비너스 프로젝트' 단체에 손해배상을 청구하고 싶을 정도입니다. 이 두단체가 저에게 얼마나 큰 정신적 피해를 주었는지 돌아보면 암담할 뿐입니다.

 

또 저는 페이스북에 그러한 단체들과 관련된 여러 글을 올렸고 보는 이들의 눈쌀을 찌푸리게 만들었습니다.

 

돌아 보면 참 바보같은 짓이었습니다. 도데체 왜 말도안되는 사상에 심취해 있었는지 모르겟습니다.

 

맨날 사회비판하고 정부는 없어져야 한다라고 하고... ... 이제 하지 않으렵니다.

 

다시 사회를 돌아보고 잘못된 부분은 비난해야겟지만 알지도 못하면서 비난하지 않겠습니다.

 

한 무 모의 여러 회원분들 께서도 저의 댓글을 보셧으리라 짐작합니다. 그러한 이상한 생각들.. 정말 죄송합니다. 특히 휴먼님.. 정말 죄송합니다.. 그동안 제가 너무 바보같은 생각에 심취해있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548 세상에서 가장 후회되는 일들 가운데 하나 [43] 재주소녀 2011.08.20 224
8547 여자들이 싫어하는 남성패션 - 남자들이여, 착각은 금물! [42] LifeGoesOn 2011.08.17 223
8546 고등학교 때 왕따였던 애가 내 남편 사장 와이프 (네이트 펌) [61] 나앙이 2011.10.28 222
8545 혹시 목사님이었던 분 계신가요? [17] 오웬정 2011.12.18 221
8544 디시인사이드,웃긴대학 같은 사이트들을 어떻게 생각하세요? [14] 국화꽃 2011.11.13 221
8543 불쌍한 한국 학생들 [13] 지발돈쫌 2011.08.06 221
8542 시부모님 안모시면 싸가지 없는 한국년인가요? [36] 재주소녀 2010.12.20 221
8541 정모후기!! [39] 다르위니 2011.10.29 220
8540 6월 정모 사진 올립니당~ [16] 비버 2012.07.01 219
8539 우월하신 지하철 반말녀 되시겠습니다 ㅇ _ㅇ [291] 욕망공장 2010.12.31 219
8538 연예인들의 종교 [21] a급여행가이드 2012.02.09 218
8537 정치놀이좀 그만합시다.! [21] 비만좀비 2012.02.07 217
8536 저 이렇게 잘생긴 사람입니다. [29] 자기복제자 2011.12.30 217
8535 카이스트 수리과학과 박진현 교수님께 사과드립니다. [6] mahlerian 2011.08.04 217
8534 남자를 처음 볼 때 가장 먼저보는 것은? [114] LifeGoesOn 2011.05.12 217
8533 제 2차 대전정모 혹은 제1차 대전벙개(3.11 19:00 봉봉확정) [46] 괴수고니 2011.03.08 217
8532 [이벤트] 플래쉬 게임 Zoo Keeper - 상품: 문화상품권 [41] 찻주전자 2010.11.09 216
8531 (19금 일수도?) 남자들의 언어 [79] 재주소녀 2011.06.04 215
8530 회원 레벨업 제도가 시행 되었습니다 [13] 찻주전자 2011.05.23 215
» 고백합니다. 그리고 사죄드립니다. [14] Nonsense 2012.04.12 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