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theism.kr

한무모 회원님들은 인터넷 많이 하시나요?

에치고의용 2017.03.03 15:36 조회 수 : 107

부끄러운 이야기입니다만, 저는 인터넷을 좀 많이 하는 편입니다;

무신론 관련은 별로 활성화 된곳이 없어서 많이 못하고요.

(한무모도 참 좋아하는 사이트이긴 한데 워낙 적막해서 자주 안오게 되네요;;ㅠㅠ)


정치적인 색채가 있는 사이트도 자주 가서 글읽고 쓰고 하는데 말입니다.

답답한 점이 있어서 하소연 좀 해봅니다;


속칭 국뽕(맹목적인 국수주의)이 심하다는 사이트에 우연히 가입하게 되었고

거기서 그냥 생각대로 글을 쓰고 하다보니 일뽕(맹목적인 일본 추종자)으로 몰리더군요.

강제로 차단된건 아닌데 있기가 괴로워서 그냥 안가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정반대 성향의 사이트에 가봤습니다. 그랬더니 이번에는 저한테 국뽕이라면서

운영자가 차단시켜버리네요;;-_-;


저같은 사람들은 어디가서 놀아야 할까요? ㅡㅡ;

 


국뽕, 일뽕 이런 말들이 난무하고 서로 대립하는데 무신론자의 한명인 저로서는 

일단 국가라는 것이 추종의 대상이 될 수 없다는게 제 생각입니다. 어느 나라가 됐건

특정국가에 대한 맹목적 동경과 추정 또한 종교와 다를 바가 없다고 생각하니까요.


결국 자신들의 입장에 동조해주지 않는 자이기에 소위 국뽕이라 불리는 사람들의

입장에선 저라는 사람이 일뽕으로 보이고, 일뽕이라 불리는 사람들의 시각에서는

제가 국뽕으로 보이는 것이겠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409 1년 반 전에... [5] 오베론 2017.05.18 93
8408 아름다운 세상 [2] 스며들다 2017.05.10 60
8407 양심과 성령... [2] 따리 2017.04.28 106
8406 불쌍한 평신도들... [3] 따리 2017.04.24 113
8405 [생중계 다시보기] 리처드 도킨스가 들려주는 '나의 과학 인생' [1] 아이언노스 2017.04.23 75
8404 터키보면 참 종교란게 정치인에게 유용하네요. [1] Ankaa 2017.04.18 76
8403 세상사는 이야기 딩기리 2017.04.01 60
8402 국사 선생님 이야기 [3] 에치고의용 2017.03.28 97
8401 시간은 아무도 기다려주지 않는다. 그러나 ... [1] 스며들다 2017.03.23 76
8400 우리는 같은 세계에 살아가지만 각자의 고유한 세계 안에 머문다. [3] 스며들다 2017.03.18 81
8399 시흥 창조자연사박물관 [3] sapiens 2017.03.12 98
8398 지성인의 기준 [1] 다크소울 2017.03.10 82
» 한무모 회원님들은 인터넷 많이 하시나요? [7] 에치고의용 2017.03.03 107
8396 저도 안녕하세요~~ [5] 난누구 2017.02.28 63
8395 할랄 푸드 사업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나요? [4] 오베론 2017.02.26 100
8394 '의식의 전환'이라는 말들 [1] 다크소울 2017.02.24 63
8393 김어준의 뉴스공장 [리처드 도킨스 인터뷰] [5] 아이언노스 2017.02.20 127
8392 왜 사람들은 이상한 것을 믿을까? [6] 스며들다 2017.02.14 130
8391 이런 사람들은 우리의 동맹이 될 수 있을까요? [2] 다크소울 2017.02.14 78
8390 최고의 무신론 유투브 영상!!! 하나 보면 못 멈출 겁니다. [1] 노답개독벌레 2017.02.13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