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자렛의 몽키스패너 예수

대형고철 2018.07.27 16:44 조회 수 : 49

출처는 야갤

니들 예수에 대해 알고있는게 얼마나되냐

 
얼마전에 나는 개독 친구가 성경 제발 한번 읽어보라 해서 예수나오는 부분을 읽어봤다.
 
그리고 내가 내린 결론은
 
예수는 이스라엘 갱스터의 대부였다는 거다.
 
일단 성경 한 구절을 소개해준다
 
'내가 너에게 말한다. 네가 마지막 한닢까지 갚기 전애는 결코 거기에서 나오지 못할것이다'
 
-루카 12.59-
 
이거 예수가 한 말이다.
 
레알임
 
예수가 갱스터 대부였다는건 예수의 판결기록으로도 충분히 유추할 수 있는데
 
예수는 로마에 대한 반역. 즉 국가내란죄로 사형당했다.
 
만약에 성경에 기록된대로 예수가 그냥 친목질하면서 설교하는사람이라면 로마 법정이 과연 저런 판결을 내릴까?
 
아니다. 예수가 반역이나 내란에 가까운 행위를 했으니까 로마법정이 저런 판결을 내린거다.
 
고대 로마의 법은 현대 헌법의 모태가 되었는데
 
기원전 242년에 외국담당 법무관이 있었을 정도니 로마법의 객관성은 확실하다.
 
그럼 예수는 왜 국가내란죄로 사형받았나
 
 
 
 
마피아 대부짓을 해서다.
 
 
다들 알다시피 예수에게는 12명의 제자가 있었다.
 
그 12명이 다인가
 
아니다.
 
예수의 제자는 수천 수백명이고
 
그 12명은 그들의 대표격.
 
말하자면 조폭 행동대장, 부대장급이다
 
예수를 따르는이가 엄청 많았다는건 그가 행했다고 하는 오병이어의 기적. 즉 빵 5개와 물고기 2개로 장정 5000명을 먹인 기적으로 알 수 있다.
 
성경에서 분명히 '장정'이라고 나오는데
 
왜 하필 예수는 장정 5000명에게 빵과 물고기를 나눠준것일까
 
말하자면 회식같은거다
 
조폭 회식.
 
빵5개와 물고기 2개로 먹였다는건 아마 계산을 그렇게 하고 실제로는 5000명을 먹였다는거겠지.
 
갱스터 두목한테 빵집 주인이 뭐라 할 수도 없었을테고
 
각설하고
 
이 5000명을 이끌던 12명의 행동대장.
 
이들 또한 범상치 않은자들인데
 
일례로 베드로 같은 경우에는 예수가 영입하기 전까지는 어부였다.
 
어부라고 하면 힘의 상징 아닌가
 
예수가 베드로를 영입하는 과정을 성경에서는 이렇게 설명하는데
 
'예수가 시몬에게 이르렀다 "깊은데로 저어 나가서 그물을 내려 고기를 잡아라"'
 
-루카 5.4-
 
그러자 베드로는 그물이 찢어질 정도로 많은 고기를 잡아 끌어 올리는데 
 
이건 예수가 그의 근력을 시험해 보아 그를 자신의 행동대장으로 영입 할 것인지를 결정하는 대목이라고 해석이 가능하다.
 
이후 끊임없는 자신에 대한 충성교육. 세뇌로 
 
베드로는 훗날 예수가 체포되자마자 칼을 뽑아들고 달려나가다가 저지당한다.
 
예수 그 스스로의 무력도 무시 못할 수준인데
 
그가 활동을 시작한게 30살 부터니까
 
그전까지는 다른 유대인들과 같이 가업을 이어가고 있었을 것이다
 
그의 아버지는 목수였는데
 
예수 또한 목수일을 했을것이고
 
20여년간 수많은 연장을 다루며 살아온 그는 다른건 몰라도 체력 하나는 뛰어났을 것이다.
 
나자렛의 몽키스페너.
 
이것이 내가 예상하는 그의 어릴적 별명이다.
 
예수의 무력이 뛰어나다는 점은 그가 유대교 성전 앞에서 자신에게 자리세를 내지 않은 상인들을 처벌할때 드러나는데
 
'예수께서 성전에 들어가사 성전 안에서 매 매하는 모든 사람들을 내쫓으시며 돈 바꾸는 사람들의 상과 비둘기 파는 사람들의 의자를 둘러 엎으시고'
 
-마태 21.12-
 
여기엔 나오지 않았지만 예수는 이때 새끼줄을 꼰 채찍으로 이들을 패버린다.
 
당시 상인들은 도둑. 강도에 대비해 건장한 장정 한두명 정도는 호위로 대리고 다녔는데
 
예수는 홀로 그들을 채찍으로 족쳐버린다.
 
채찍이란게 하루이틀 연습해서 잘 쓸 수 있는 무기도 아닌데
 
그걸로 장정 10~20명을 때려눕힌다는건
 
상당한 무력을 지녔다는것을 의미한다.
 
예수는 이와같이 강한 무력으로 베드로와 같은 이들을 영입해 조직을 만든 후
 
그 조직을 5000명까지 불리고
 
이스라엘 전역을 돌아다니며 행패를 부리고 자리세를 뜯고 하다가 결국 예루살렘에 입성하는데
 
이 행패를 참다못한 그의 최측근 유다는 예수의 모든 치부와 비밀안건등을 로마 정부에 넘기고
 
후에 자신의 가족에 피해가 갈까 자살을 택한다.
 
예수는 그의 제자들과 음주 파티를 벌이다 체포되는데
 
로마법에 따라 사형선고를 받고 죽는다.
 
이후에 마약까지 손을 댄 그의 제자들은 그가 살아 돌아오는 환각을 보거나 하고
 
로마 전역에서 제 2의 예수파를 만들려 하다가 죄다 사형당한다.
 
 
사법부의 승리다 씨foot 개독들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소셜 로그인만 가능합니다 [1] 찻주전자 2018.02.04 200
4653 아마 우리 인지를 종교보다 혁신적으로 넓힐 과학기술 하나!! [3] PostHuman 2009.12.21 37623
4652 [자가 펌] 빗나간 종교 비판을 비판한다. [3] 쓰름 2010.04.27 37472
4651 [셀프 펌] 기술과 믿음, 그리고 고통에 대한 빌리 그래함 목사의 이야기 쓰름 2010.05.21 37398
4650 무신론자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5] atheist 2009.11.25 37190
4649 A.J. Jacobs의 '성경대로 살아본 일 년' [7] 쓰름 2010.05.21 37038
4648 음란조직 JMS 크리스마스 광란의 파티현장 [28] 들여보기 2012.02.18 34170
4647 [무신론] 노아의 방주: - 신, 기린 그리고 대량학살 이야기 [7] D&A 2011.03.29 29310
4646 [re] 비슷한 사람 있죠... 훨씬 대선배(1980년대)인... [3] 지발돈쫌 2011.02.10 27053
4645 빠리의 나비부인 PDF 다운로드 [4] file 찻주전자 2010.04.05 26697
4644 브리즈번님의 근친성교에 관한 댓글을 보고 뒷북이지만 [4] 암흑고양이 2011.04.19 26448
4643 성경이 사학적으로 가치가 있을까요? 무념무상 2013.02.20 25829
4642 사우스파크 - 욥기 [10] 지발돈쫌 2010.11.26 25389
4641 과연 여호와의 증인을 평화주의자라 할 수 있을까? [3] 지발돈쫌 2011.02.20 25010
4640 대순진리교와 중원대학교 [5] 긴바지 2010.09.28 24444
4639 근거없는 우월성 - Bertrand Russell 지발돈쫌 2011.06.19 24442
4638 오홋.. 아주 좋아요 찻주전자 2009.12.01 24317
4637 [re] 근친성교를 피하려는 마음도 진화의 결과... 이지만 [1] 브리즈번 2011.04.15 24303
4636 기독교 풍자개그 - 루이스 블랙의 동영상 [5] FSM 2010.04.04 24229
4635 본격 무신론 만화 - 황금나침반 [8] 지발돈쫌 2011.03.11 23715
4634 [철학] 해체주의에 대한 병맛 평론 [1] 지발돈쫌 2011.06.21 2369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