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theism.kr

인간이 신의 형상대로 지어졌다는 생각...

2011.06.01 12:31

지발돈쫌 조회 수:19870

사실 세계에서 훨씬 더 많은 수의 신은 그 모습이 인간을 닮지 않았다.
하지만 서구의 관념덩이들은 이 딜레머를 단 한방에 해결했다.
해결방법은 토테미즘, 애니미즘 따위를 종교영역에서 추방하고 미신이라는 낙인을 찍는 것이었다.


또 하나의 방법은, "비록 신들의 겉모습이 인간과 다를지라도 인간과 같은 인격(사랑, 성냄, 질시, 질투, 온유, 배려, 배타 등등등)을 가진 것을 보면 결국 인간은 신으로부터 비롯된 것"이라고 주장하는 것이다. 즉 겉모양만 보지 말고 내면까지 감안하면 신은 동물보다는 인간의 모습과 더 가깝다는 주장이다.


하지만 나는 신의 존재여부에 상관없이 인간은 신의 형상대로 지어졌다 혹은 인간은 동물보다 신에 가깝다는 주장이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생각한다.

다만 가능성이 가장 높은 이유를 검토해 본다면, 그런 주장들은 그 출처가 바로 인간이기 때문에 나온 것이라 생각된다. 그래서 신들도 도둑질, 협잡, 간음, 질투, 복수 같은 수치스러운 일을 곧잘 저지르는 것이 아니겠나? 이런 수치스러운 행위들은 올림포스 산정의 신들만 저지르는 것이 아니라, 유일무이한 존재이자 궁극적 창조주라고 자부하는 사막의 관음증환자이자 극강의 자위행위자인 야훼(혹은 알라라 불리는)에게도 나타난다.


그리스의 철학자 크세노파네스는 이렇게 말했다.

"만약 소나 말 또는 사자에게 손이 있고 그 손으로 그림을 그려 인간처럼 미술품을 만들 수 있다면, 소는 신을 소처럼 그릴 것이고, 말은 말처럼 그릴 것이며, 사자는 사자처럼 그릴 것이다. 에티오피아인들은 그들의 신을 검게 그리고, 또한 코를 들창코로 그린다. 트라키아인은 그들의 신이 파란 눈과 붉은 머리털을 갖고 있다고 주장한다."

신이 인간과 똑같은 모습을 하고 있을 것이라 상상했던 이스라엘 민족은 바빌론에 끌려가서 선진문명을 접한 뒤에 신에 대한 생각을 조금 바꾸었다. "신은 형상이 없다"고 주장하기에 이른 것이다. 이것이 바로 서로 모순되는 야훼의 모습이 구약성서라는 동일공간에서 나타난 원인이다.


결론적으로 이러한 사례들이나 추측들을 감안할 때, 신이 인간을 지은 것이 아니라 인간이 신을 지었다고 보는 것이 훨씬 자연스럽다. 뭐 순환논리라고 비판하실 분이 계실지 모르겠으나, 어차피 존재하는지 존재하지 않는지를 알 수 없는 신에 대한 이야기를 함에 있어서 이 정도는 억지 축에도 들지 못한다.

다시 말하지만 이 글이 순환논리라고 씹고 싶으면 그 전에 당신의 신을 내게 증명해 보이시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38 기독교에서 주장하는 영감설은 여러 종류가 있더군요. [9] 생명체 2011.05.18 20313
4537 [re] 진정한 불교? [3] 지발돈쫌 2011.03.04 20257
4536 위키백과에 나온 사이비 종교의 정의 [1] 생명체 2011.04.19 20144
4535 영적체험이나 기적은 뇌의 착각일뿐! [11] 본디지 2010.11.28 20124
4534 니체의 명언중에 이 명언은 정말 100%정답인거같아요... [5] BrotherJ 2010.05.17 20120
4533 [변명까기] "그것을 어떻게 받아들이냐는 읽는사람의 맘이오" 라구요??? [4] 지발돈쫌 2010.10.12 20113
4532 이현령 비현령 [3] 지발돈쫌 2010.12.14 20105
4531 [철학병맛정리] 반지성적 물결 - 과학절대주의에 대한 딴지 [4] 지발돈쫌 2010.09.14 20066
4530 신께선 믿는 이를 모든 해악으로부터 보호하신다네~! [9] PostHuman 2010.09.09 20049
4529 다시보기.. [9] 마우스 2010.08.17 20039
4528 과학계의 풍운아, 프레드 호일 [5] 지발돈쫌 2010.12.08 20023
4527 목사들이 자신의 본색을 드러낸 사례.. [2] Darkknight 2011.08.19 20009
4526 Crazy Korean worship - Meatspin ver. [15] 채소우걱우걱 2010.09.08 20003
4525 [re] [재방송] 메멘토 감상문(스포 주의) [1] 지발돈쫌 2010.09.15 19965
4524 최악의 관찰자들 - 버트런드 러셀 [4] 지발돈쫌 2010.12.06 19934
4523 [re][re] 루소철학 병맛정리 [6] 지발돈쫌 2011.05.18 19918
4522 [re] [펌] 외계인은 존재할 것이다. 그러나...... - 칼츠 지발돈쫌 2010.10.14 19911
4521 뉴스] ‘정교분리 강화를’ 무신론자연합 출범 [14] 생명체 2011.06.10 19877
» 인간이 신의 형상대로 지어졌다는 생각... [5] 지발돈쫌 2011.06.01 19870
4519 당신이 지금까지 봤던 호러, 고어보다 무섭고 소름끼치는... [4] Marduk 2010.11.19 198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