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theism.kr

자학의 종교

2010.08.24 17:04

지발돈쫌 조회 수:18727

아래는 모 기독교 까페에서 보낸 전체메일 중 일부입니다.


----------------------------

고통이 주는 선물

도스토예스프스키를 위대하게 만든 것은
간질병과 사형수의 고통이었다.

로트레크를 위대하게 만든 것은
그를 경멸 덩어리로 만들었던
난장이라는 고통이었다.

생테쥐페리를 위대하게 만든 것도
그를 일생 동안 대기 발령자로
살아가게한 평가 절하의 고통이었다.

베토벤을 위대하게 만든 것도
끊임없는 여인들과의 실연과
청신경 마비라는 음악가 최대의 고통이었던 것이다.

고통은 불행이나 불운이 결코 아니다.
고통이란 도리어 행복과 은총을 위한
가장 아름다운 번제물인 것이다.

당신이 지금 지나치게 행복하다면
그것은 곧 불행이다.
당신이 지금 지나치게 불행하다면
그것은 곧 행복이다.

인간은 고통을 통해 비로소 자아를 불사를
용광로 속에 들어갈 자격을 얻게 되며,
용광로 속에서 신의 손에 의해
아름다운 은으로 새롭게 빚어지는 것이다.

중요한 것은 암석이
용광로 속에 들어가지 않으면 결코
은이 될 수 없다는 사실이다.

------------------------------

다음은 까페 운영자에게 보낸 답장입니다.
물론 대답은 없습니다.
스팸처리했거나 무시하기로 작정한 것으로 알겠습니다.




위에 나오는 여러사례를 들어 기독교인들은 걸핏하면 "고통을 감내하라"고 합니다.
고통을 신이 베풀어 주는 단련의 도구라고 주장합니다.

하지만 기독교인들은 두가지를 망각하고 있습니다.
(암석에게 은이 되고 싶은지 물어보았느냐는 농담은 하지 않겠습니다)

하나는, 고통은 감내해야 되는 것이 아니라 극복해야 되는 것이라는 점과,
둘째로, 인간이 도저히 극복할 수 없는 고통이 있다는 점입니다.

기독교인들은 이것을 망각한 나머지 고통을 극복하려는 노력보다는
체념하는 것을 미덕으로 삼고 있으며,
오로지 기도에 의존하라는 식으로 강조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인간이 극복할 수 없는 고통에 대해서는 하나님의 공의라는 것을 주장하면서
내세의 보상 같은 것을 제시합니다.

기독교는 이렇게 자학의 정신을 신자들에게 강요하면서 자기합리화를 해온 종교입니다.
이런 노예의 관념을 받아들이기엔 인본주의자들의 자존심은 너무나 그릇이 큽니다.


고통은 아무런 선물을 주지 않습니다.
고통을 극복하려는 의지만이 선물을 줄 수도 있고, 안 줄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엄연히 존재하는 극복할 수 없는 고통은, 바로 기독교가 주장하는 신의 존재를
스스로 부정하거나 또는 기독교의 신이 절대악이라는 것을 스스로 입증해 줍니다.


이런 자학적인 관념은 양식있는 자라면 메저키스트들조차도 받아들이지 않을 고통입니다.


이것이 바로 제가 반기독교 운동을 하는 이유 중에 하나이기도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59 [철학병맛정리] 실용주의의 미국 지발돈쫌 2010.09.14 19138
4458 [re] [펌] 바리새인 = 악의 축 ??? -청안(靑眼) 지발돈쫌 2010.09.30 19108
4457 [re] 종교는 한국역사조차 왜곡 - 쥐뿔개뿔 [6] 지발돈쫌 2010.10.29 19103
4456 [참고] 소아시아-발칸 지역 신앙 비교~ [19] 지발돈쫌 2011.01.07 19085
4455 [사티레브, 베리타스]그들에 대해 상상해보아요. -ㅂ- [2] 쾌귀각 2010.07.26 19022
4454 베리칩이 뭐길래? [2] 한여사 2010.04.03 18993
4453 신화로서의 기독교에 대한 전반적 잡설 [2] 지발돈쫌 2010.08.19 18955
4452 기독교인들 사이에서 유머로 퍼져있는 '무신론자의 어리석음'에 대한 이야기... [12] 생명체 2011.06.10 18950
4451 [re] 왜 그럴거라고 보십니까? 유명한 비둘기의 미신실험 [5] PostHuman 2010.12.10 18903
4450 [re] 종교적 토양하고 거리 먼 무신론자의 일반 관점 정도라면.. [1] PostHuman 2010.09.30 18893
4449 네이버 캐스트 - 진화론, 종교, 무신론 관련 글 정리 [2] 쓰름 2010.05.14 18840
4448 플로리다에서 낙태의사를 살인한 목사에 대한 사형집행이 있었네요. [6] 지발돈쫌 2010.12.23 18781
4447 웹툰 '연옥님이 보고계셔'를 계속 보다보니... [8] LittleGod 2010.06.10 18747
4446 리처드 도킨스가 읽어주는 증오 편지들 [12] cookee 2010.11.19 18743
4445 [re] 이런 논증도... 지발돈쫌 2010.09.30 18735
» 자학의 종교 [4] 지발돈쫌 2010.08.24 18727
4443 거짓말의 발명... 움짤로 보기 [4] 지발돈쫌 2010.09.06 18696
4442 기적의 루르드 샘물? [생로병사의 비밀] 에서 까발리다. [12] 염세 2010.08.22 18684
4441 뎀스키의 드립행진 [2] 파랑돌 2011.08.12 18671
4440 에피쿠로스 명언 [9] file 승리하는자 2011.02.05 18660